브라질 이야기

[상파울로] 주말장터를 소개합니다.

착한브라질 2022. 2. 21. 22:53

주말 장터가 2월 12일부터 매주 토요일마다 열리고 있습니다. 한인촌을 브라질 사회에 알리는 목적을 갖고 시작한 장터. 정착하기 위해서는 오랜 시간이 필요합니다.

한식과 더불어 멕시코, 베네수엘라, 페루, 멀리 수단 음식도 있습니다. 첫 숟갈에 배부를 수 없듯이 갈 길이 멉니다. 가격은 평균 20헤알(4불) 정도 합니다. 아무래도 비싸면 안 팔리겠죠. 어느 정도 정착되면 음식평도 올리겠습니다. 그것보다 먼저 해결해야 할 문제가 있습니다.

처음부터 그런 것은 아닐 텐데 몇 개 중복되는 음식이 있습니다. 옆 가게에서 잘 팔리는 음식을 나도 한다고 팔면 결국, 출혈 경쟁하고 소비자에게는 선택권이 제한되어 장기적으로 모두에게 피해가 갈 것입니다. 운영사는 이를 잘 파악하여 가이드라인을 확실히 잡아줘야 합니다.

또한 장사하시는 분은 서로 모여 현명하게 합의해야 합니다. 지금 시작하는 것이니 꼭 이런 식으로 바뀌었으면 합니다. 우리 한인 사회 이름이 들어간 장터입니다. 맛도 중요하고 가격도 중요하고 무엇보다 멋도 중요합니다.

제대로 자리를 잡을 수 있도록 여러분의 많은 관심이 필요합니다.

 https://youtu.be/xu5XJiGNa84

 

'브라질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브라질 한식 요리책 후원  (0) 2022.03.07
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  (0) 2022.02.24
브라질 클럽하우스에 초대합니다.  (0) 2022.02.16
탕.국.찌개 번역하시오  (0) 2022.02.12
브라질 생방송  (0) 2022.02.11